동래준피부과
주근깨 색소 기미 잡티 점 페이지바로가기여드름 흉터 자국 홍반 페이지바로가기모공 블랙헤드 페이지바로가기박피 필링 페이지바로가기문신제거 페이지바로가기영구제모 페이지바로가기

제목

겨울철 발 관리!

등록자동래준

등록일2020-02-26

조회수224

 겨울이면 트고 갈라지는 발뒤꿈치로 인해 고통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다. 그 중에서도 평소 허연 각질이 일어날 정도로 발바닥이 메마른 사람들은, 건조한 겨울 날씨에 그 증세가 더욱 악화되어 발뒤꿈치나 발바닥이 갈라지기도 한다. 심할 경우에는 피가 나거나 쓰라림이 심해 보행에 어려움을 겪기도 한다.

 

 겨울철 적절한 발 관리를 통해 이 같은 증상을 예방해 줄 필요가 있다. 발뒤꿈치가 건조한 겨울철 날씨에 취약한 이유는 발바닥 피부의 특성 때문이다. 발바닥 피부는 매우 두꺼울 뿐만 아니라 피지선이 분포되어 있지 않아 피부가 쉽게 건조해지고 각질이 일어나기 쉽다. 또한 보행으로 인해 피부가 지속적으로 자극을 받게 되면 피부 스스로의 방어기제가 발생하면서 자체적으로 다량의 각질층을 형성하게 된다. 이러한 현상이 반복되면 각질이 두텁게 축적되고, 특히 물리적 압력을 가장 많이 받는 발뒤꿈치에 각질이 쌓이면서 굳은살이 두껍게 만들어진다.

 

  동래준피부과 전문의 김승희원장은 "두터워진 발뒤꿈치 굳은살을 그대로 방치할 경우 미관상 좋지 않을 뿐더러 발뒤꿈치가 갈라지고 틈새가 깊어져 통증 및 상처가 발생하고, 이로 인해 보행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고 말했다. 따라서 건조한 겨울철일수록 철저한 보습관리를 통해 발바닥의 각질 발생을 예방해 줄 필요가 있다.

 

 이미 발뒤꿈치가 갈라지고 상처가 생기는 등 증상이 심각하다면 의료진을 찾아 증세를 정확히 살피고 치료법을 찾아보는 것이 바람직하다. 발뒤꿈치 굳은살을 칼이나 손톱깎이로 잘라내는 행동은 삼가야 한다. 세균 감염이나 피부에 상처를 낼 수 있기 때문이다. 또 까끌까끌한 돌로 발뒤꿈치를 마구 문지르는 행동 역시 피부 조직에 자극을 줄 뿐만 아니라 정상적인 피부 조직까지 손상을 입힐 수 있으므로 자제해야 한다.

 

 이러한 부작용 없이 효과적으로 발을 관리하기위해서는 목욕이나 족욕 후 스크럽을 사용해 부드럽게 마사지하며 각질을 벗겨내는 것이 좋다. 건조함과 각질 발생이 심한 부위에는 크림이나 바셀린을 듬뿍 발라 보습 성분을 흡수시켜 주는 것이 도움이 된다. 또 평소 발에 부담이 적은 신발을 신으면 발에 가해지는 자극을 줄여 발뒤꿈치 및 발바닥에 각질이 형성되는 것을 완화시켜 줄 수 있다.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첨부파일 다운로드: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